구인-구직: 최근의 면접(관)후기.

일하면서 동료들과 농담삼아 하던 이야기가 있다. 버텨야해! 몸값은 오를꺼야! IT를 밥줄로 먹고산지도 햇수로 12년째다. 정규직 붙밖이로 일을 시작한 것이 2004년이니 흔히 말하는 경력으로 치자면 벌써 8년차 개발자인가. 이렇게 일하면서 느끼는 사실이지만, 갈수록 같이 일할 사람을 구하는 것이 힘들다. 흔히 말하는

클래스는 영원하다: 범용 컴퓨팅 장치의 크기.

“클래스는 영원하다.” 빌 샹클리라는 축구감독의 발언에서 유래한 최근의 이 유행어는 스마트폰, 7인치 탭, 10인치 패드의 ‘클래스’에도 정확하게 적용된다. 이 ‘클래스’는 성능같은 geek한 속성에 의해 좌지우지 되는 것이 아니라, 단 한가지의 속성에서 결정된다. 그건 바로. 크기 크기! 크기! 크기! 무게나 성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