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이 이번에 테스팅을 시작했다는 Google Spreadsheets. 그냥 넘어가볼수는 없기에 어제 테스팅을 신청했습니다. 아침에 출근했더니 메일함에 “후딱 오셈” 이란 내용을 암시하는 듯한 초청장이 와있더군요. 후후. (실은 Writely도 신청했는데 아직 안나왔다는… analytics는 신청한지 한참있다 나왔어요.. -_-)

기존의 스프레드 쉬트 프로그램에서 자주 쓰던 함수들도 구현이 잘 되어있고, 그럭저럭 쓸만합니다. 뭐랄까.. 신기하달까? AJAX로 이정도의 구현이 가능하다는게 놀라울 따름입니다. 허허. Excel이나 csv로 출력하는 기능도 잘 되어 있구요.

MS의 Excel에서 자주 쓰던 기능을 몇가지 해보았는데, 함수 쓸때 드래그로 범위 잡아주는 건 잘 되고, Ctrl+클릭으로 여러 셀을 한번에 지정하는건 안됩니다. 숫자 2개를 써놓고 끝에 잡고 늘리면 등차수열이 만들어지는 기능(설명이 어렵나요?)도 안되고… 아직은 테스트 단계이니 수정이 되리라고 보긴 합니다만.. 구현이 만만치는 않을 듯 하네요. 아. 셀 서식 기능이 좀 딸립니다. 선긋기 정도는 되어야…. _-_

생각해보면, 옛날 도스시절에 쓰던 로터스 1-2-3같은 스프레드 쉬트랑 비교해보면, 기본에 충실해있다는 느낌이 강합니다. 그리고 Sharing option을 보니, 다른 사용자와 손쉽게 공유할 수 있도록 되어있네요.
문득 Gnumeric이 생각이 났었습니다. 초창기의 Gnumeric을 보는 느낌이랄까요? (요즘은 Excel에 절대 뒤지지 않습니다만.. 허허. 오픈 오피스에 좀 밀리는 느낌이.. T_T)

MS Office vs. Open Office가 데스크탑에서 열심히(표준을 놓고) 싸우고 있을때 웹기반의 생산성 플랫폼으로 변신을 꾀하고 있는 Google. 그들의 행보가 내심 무서워지는 것은 SF를 즐겨읽는 제 탓일까요?

Google Spreadsheets & 몇가지 잡상

Google Spreadsheets & 몇가지 잡상”에 대한 1개의 생각

  • 2006/06/09 1:51 오후
    고유주소

    writely 초대 원하시면 메일 주세요.

    응답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